코로나바이러스 대유행으로 필라델피아 관광수입 41억 달러 손실, 지역경제 휘청

필라시 관광명소의 랜드마크 동상으로 자리잡은 러브동상(Love Statute). 미국인 예술가 로버트 인디애나(Rovert Indiana)의 팝아트 인쇄물에서 출발해 러브동상으로 제작되어 사랑을 받고 있다.
Philly Talks
필라시 관광명소의 랜드마크 동상으로 자리잡은 러브동상(Love Statute). 미국인 예술가 로버트 인디애나(Rovert Indiana)의 팝아트 인쇄물에서 출발해 러브동상으로 제작되어 사랑을 받고 있다.

필라델피아시의 관광수업이 코로나바이러스 대유행 여파로 지난해만 41억 달러이상 급감해 관광업계가 경제회복에 안간힘을 쓰고 있다.

필라시 비영리 관광홍보기관인 ‘필라델피아관광'(Visit Philadelphia)은 성수기인 지난해 3월부터 7월까지 통계에서 41억 달러의 관광수입이 감소했다고 밝혔다.

필라시 관광분야 191,000개의 일자리가 코로나바이러스 전영병 대유행으로 111,000개로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필라델피아의 호텔예약율이 72%나 줄어들고 해외여행은 80% 감소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