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이 5만 달러선을 돌파한 배경

Philly Talks

비트코인가격이 16일 오전 50만달러선을 뚫고 올라가면서 가상화폐가 거침없는 상승세를 멈추지 않는 이유에 투자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비트코인은 화요일 오전 한때 50,335.71 달러를 찍고 다시 5만 달러선 밑으로 떨어졌다. 올해 들어 비트코인가격은 74%나 상승했다.

지난주 테슬라가 15억 달러의 가상화폐 매입과 앞으로 테슬라제품 판매대금으로 비트코인을 받아들일 계획이라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비트코인은 폭등세를 보이고 있다.

테슬라 일론머스크 사장은 인기 음성채팅앱 클럽하우스의 인터뷰에서 비트코인에 대해 언급했다. “나는 현재 시점에서 비트코인이 좋은 것이라고 보지는 않는다. 그래서 나는 비트코인을 지지한다. 내가 말했듯이 이 파티에 늦게 왔지만 비트코인 지지자다. 나는 정말 지금이 제도권 금융이 비트코인을 광범위하게 받아들이기 시작하려고 하는 시점이라고 본다”

비트코인에 투자하고 있는 인텔리젼스 소프트웨어회사 마이크로스트레티지 마이클 세일러사장은 지난주 야후 파이낸스라이브에서 상장회사로는 처음으로 비트코인을 재무재표상의 기업자산에 포함시켰다고 밝혔다.

세일러사장은 “기업들이 가상화폐를 받아들이는 눈사태로 본다”다고 말했다. 이달초 마이크로스트레티지가 1천여 기업들의 경영진과 가진 온라인 컨퍼런스에서 세일러사장은 회사의 비트코인투자전략을 공유하는 자리에서 이같은 견해를 밝혔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사는 6억 달러의 전화산채를 발행해 비트코인 추가 매입 계획을 발혀면서 주가가 5%나 급등했다.

캐시우드가 이끄는 아크인베스트사도 그레이스케일비트코인인베스트 주식을 7백만주나 보유하고 있어 비트코인가격상승 혜택을 보고 있다.

한편 주식시장도 경제재개 확대추세와 관련한 낙관론이 확산되면서 사상최고치를 경신했다.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수가 1월초 3차 대유행의 기세가 꺽이고 지난 일요일 일주일전 확진자 93,000건에 비해 크게 줄어든 55,000건으로 급감하고 있다.

강추위가 전국의 절반 이상을 휩쓸고 있어 오늘 유가와 천연가스가격도 급듭했다. 텍사스주 주민들은 갑작스럽게 늘어난 전력소비로 정전사태도 빚어지고 있다. 서부텍사스중질유는 베럴당 60.02 달러로 0.92% 뛰었다.

이같은 바리러스 급감 추세는 백신보급의 확대에 따른 부분적 영향도 작용했다. 최근 눈폭풍과 기온 하강에도 불구하고 전국적으로 2백만개의 백신을 접종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