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비드19 변이 바이러스 빠른 확산세, 질병통제국 ‘마스크 다시 써라’ 기존 정책 변경

Philly Talks

코비드19 델타변이바리어스가 미국내에서 빠르게 확산되면서 미국 질병통제국(CDC)이 기존 입장을 변경, 백신을 접종 유무를 가리지 않고 모든 사람이 실내에서는 마스크를 착용해야한다고 27일 권고했다.

CDC는 “델타 변이에 대한 대응력을 극대화하고 다른 사람에게 전파할 가능성을 방지하려면 감염 수준이 상당함 또는 높음인 지역의 실내 공공장소에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고 권고했다.

또 “면역체계가 약하거나 연령 또는 기저질환으로 인해 중증질환 고위험군에 해당하는 사람, 식구 중에 면역체계가 약한 사람/중증질환 고위험군/백신 미접종자가 있는 사람은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본인이나 식구가 이러한 경우에 해당된다면, 지역의 감염 수준에 관계없이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좋다”고 밝혔다.

그리고 “법규, 규정, 현지 지침에서 요구하는 경우에는 마스크를 계속 착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