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라델피아지역 서쪽교외 체스터카운티 버원(Berwyn)에 동양식품을 판매하는 대형 아시아수퍼마켓이 들어선다. 필라델피아, 남부뉴저지 체리힐, 델라웨어주 뉴왁 등에 이미 5개의 대형 동양식료품매장을 운영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흥부엉(Hung Vuong)식료품 체인이 버윈에 6번째 매장을 오픈한다. 오는 5월 개점을 앞두고 있는 흥부엉푸드마켓은 현재 마무리 공사가 한창이다. 1층에는 식료품매장을 2층에는 푸드코트와 다양한 소매점 입점 공간이 생긴다. 1층Continue Reading

필라델피아에서 첫 무인 자율주행 셔틀버스가 시험운행에 들어간다. 시험운행은 사우스 필라델피아 해군기지 개발지구안에서 이달 안에 실시될 예정이다. 이번 시범 프로그램은 펜실베니아주에서 자율주행 셔틀버스로 대중 승객을 운송하는 첫번째 사례로 성공적인 운행여부가 주목을 받고 있다. 자율주행 셔틀버스에 사용하는 자동차는 포드사가 만든 포드 E 트랜짓(Ford E-Transit) 전기차 밴이다. 이번 무인 자율주행 셔틀버스 프로그램은 해군조선소Continue Reading

미 상업용 부동산 위워크(WeWork) 파산 후폭풍이 거세다. 한때 세계에서 가장 가치 있는 스타트업 중 하나였던 공유 오피스 공간 회사 위워크가 수년간의 재무 실적 악화 끝에 지난 6일(월) 파산신청을 했다. 일본의 소프트뱅크(Softbank), 골드만삭스(Goldman Sachs), 블랙록(BlackRock) 등 블루칩 투자자들로부터 엄청난 벤처 캐피탈 자금을 지원받은 후 2019년 초에 470억 달러로 평가되었던 위워크는 미Continue Reading

필라델피아시 차이나타운 복개공사를 추진하고 있는 필라시 교통국이 공사 설계 디자인을 지난 5일 공개했다. 필라시 교통국 관계자는 ‘차이나타운 스티치'(Chinatown Stitch) 프로젝트가 보기 흉한 육교를 새로운 녹지 공간으로 대체하고 도시개발 기회도 창출하고 안전을 향상시킬 것이라고 설명했다. 필라시는 바인 스트리트 고속도로(I-676) 주변 3개 블록을 재설계하는 개발계획은 올해 초부터 지역주민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조사를Continue Reading

이번 주 모기지 금리가 7% 이상으로 올라 22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 주택을 구매하려는 사람들의 기대를 꺽고 있다. 지난 24일(목요일) 프레디맥(Freddie Mac)에 따르면 평균 30년 고정 모기지 금리는 이번 주 7.23%로 지난 주 7.09%보다 높아졌다. 이는 7.24%였던 2001년 6월 이후 가장 높은 금리다. 이같은 모기지 금리 인상은 높은 주택 가격과 판매재고가Continue Reading

전국의 주택시장이 미국 중앙은행의 연속적인 기준금리 인상으로 모기지 금리가 급등하고 있고 매물부족현상도 계속되고 있다. 지난 6월 필라델피아지역 카운티별 중간주택 판매가격추이를 보면 필라델피아시에서는 하락한 반면 주변 카운티는 상승추세가 계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필라델피아시는 지난 6월 동기대비 5% 하락한데 반해 몽고메리카운티는 5%, 델라웨어카운티와 벅스카운티는 6% , 체스터카운티는 7%가 올랐다. 올해 하반기에도 미국Continue Reading

필라델피아 서쪽 교외 델라웨어카운티 뉴타운스퀘어에 건설하고 있는 대규모 타운형 신축 주상복합 대단지 마무리 공사가 한창이다. 필라델피아 마차철도차량을 생산한 부호 엘리스(Charles E. Ellis)가의 유적지에 들어선 엘리스 프리저브(Ellis Preserve) 커뮤니티 타운은 내년초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218 에이커의 엘리스 프리저브는 회사, 병원, 유치원, 식당, 수퍼마켓 등 편의시설과 고급 타운홈 단지로 구성된 주상복합Continue Reading

펜실베니아주와 대부분의 북동부주는 이제 더이상 예전처럼 국가경제의 성장을 이끄는 경제부흥지역이 아니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캐롤라이나, 플로리다, 텍사스, 조지아, 테네시 등 남부 6개주가 미국의 국내총생산(GDP)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북동부지역를 앞질렀다면서 지난달 29일 이같이 보도했다. 1천억에 육박하는 새로운 부의 이동이 이들 남부 6개주에 쏠리면서 미국의 경제구심점이 바뀌고 있다는 것이다. 미국인들은 대도시를 떠나 더 날씨가Continue Reading

일반적으로 미국에서 자가주택에 거주하는 것이 렌트주택보다 훨씬 더 안정된 생활을 누릴 수 있고 더 큰 주택으로 갈아타기도 유리한 장점이 있다. 주택을 소유하고 있으면 장기적으로 에쿼티가 쌓이고 세제혜택 등 여러가지 면에서 렌트보다 유리한 점이 많다. 그러나 단기적으로 주택경기와 지역에 따라서 소비자들은 주택구매와 렌트를 놓고 고민에 빠지기 쉽다. 그렇다면 필라델피아는 어떨까? 월Continue Reading

필라델피아시는 시청앞 러브파크 웰컴센터건물에 대한 임대 세입자를 찾기위해 레스토랑운영자를 상대로 지난주 공개입찰 공고를 냈다. 웰컴센터건물은 둥그스런 모양의 통유리건물로 일명 ‘날으는 비행접시'(flying saucer)로 불리우며 러브파크를 찾는 시민들의 휴식처로 유명하다. 건물 내부공간 크기는 모두 5,500 스퀘어피트로 내부50 -55석, 건물 외부 데크에 35석, 패티오에 104석 등 총 200여개의 좌석을 보유하고 있는 대형 레스토랑공간이다.Continue Reading